건마를 구입하기 전에 항상 물어봐야 할 20가지 질문

이들 마사지 상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사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약해진 환자는 사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이야기 했다. 특이하게 심장 내 장치를 부착한 현대인들은 전기 자극이 기능 이상을 야기할 수 있기 때문에 절대 사용해선 안 된다. 건마 어깨나 등이 결리는 등, 근육이 수시로 뭉쳐 통증을 느낄 수 있다면 집에서 ‘마사지 볼’을 적극 사용해보자. 한양대구리병원 재활의학과 교수 김00씨는 ‘마사지 볼은 근육·인대를 물리적으로 지압해, 혈액순환을 활발하게 하고 긴장된 조직을 부드럽게 풀어준다’며 ‘근육 수축으로 통증을 느낌이 드는 근막동통증후군 환자에게 특이하게 좋다’고 이야기 했다. 68세 이상 고령자에게도 부담 없는 체조가다.

종아리를 마사지하면 온몸의 혈액순환이 개선되고, 일상에서 쥐가 잘 나는 요즘사람은 이런 증상도 개선된다. 왼쪽 다리를 쭉 펴고, 왼쪽 다리는 세워서 앉는다. 한 손의 엄지로 왼쪽 다리의 발목 뒷부분(아킬레스건)부터 오금을 향해 올라가며 꾹꾹 누른다. 반대쪽도 똑같이 하면 된다.
종아리를 마사지하면 온몸의 혈액순환이 개선되고, 평소에 쥐가 잘 나는 요즘세대는 이런 증상도 개선된다. 아래쪽 다리를 쭉 펴고, 아래쪽 다리는 세워서 앉는다. 한 손의 엄지로 아래쪽 다리의 발목 뒷부분(아킬레스건)부터 오금을 향해 올라가며 가득가득 누른다. 반대쪽도 똑같이 하면 된다.
마사지는 긴장된 근육에 물리적인 힘을 가해 보드랍게 이완시킴으로써 한곳에 정체된 기와 혈의 소통을 원활하게 해줄 뿐만 아니라 근육 경직을 풀어주어 활동능력을 높여준다. 또 손쉬운 어깨 결림에서부터 신경통, 디스크 등 심한 통증 치료에도 도움을 준다.
발은 제2의 심장이라고 불릴 만큼 건강 관리에 있어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신체 부위. 휴테크 레스툴은 스툴로도 활용 할 수 있는 한 발 마사지기로, 입체적인 공기압 마사지는 당연하게도, 지압 돌기가 장착된 회전형 롤러가 차가운 마사지를 제공한다. 커버 상단에도 온열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발을 올리거나 앉을 수 있는 스툴로도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성이다. 패브릭 원단으로 따뜻하면서도 상위 클래스스러운 느낌을 부각했다.

마사지 제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이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약해진 환자는 이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이야기 했다.
퍼니처 포 라이프 한인타운점은 간판제품인 마사지체어를 비롯해 안락의자 교정의자 매트리스를 엄선 판매한다. 집중품목인 마사지체어는 세계 최상급 브랜드 1종을 정식으로 제공하고 있다. 오코(OHCO) 파나소닉(Panasonic) 디코어(DCore) 브리오(Brio) 등 세계 마사지체어 브랜드를 한곳에서 만난다. 매장을 방문해 자세한 상담과 함깨 체험구입을 할 수 있게 했다.
얼굴 경락마사지는 얼굴에서 더 큰 곳이나, 좀 튀어나온 부위를 세게 눌러서 대칭을 맞추는 원리라고 합니다. 관리사의 이야기을 들으면 경혈을 풀고, 긴장된 근육을 푸는 원리 이야기을 합니다. 실제 제가 받아보니 얼굴을 너무 세게 눌러서 골격이 강하게 눌려지는 느낌이었습니다.
허리디스크가 없으면서 허리·엉치 통증을 겪는 현대인들은 이 부위를 일괄되게 마사지하면 통증이 줄어든다. 인체가 위쪽을 향하도록 눕는다. 양 다리를 살짝 굽힌 후, 위쪽 엉덩이의 윗부분(주사 맞는 부위)을 왼손 손바닥으로 꾹 누른다. 다른 사람이 해줄 땐 팔꿈치를 이용해 누르면 된다.

주로 청년들의 얼굴은 비대칭이지만 눈에 거슬리는 정도는 아닙니다. 이 때문에 그 대칭을 맞추고자 뼈를 누르거나 하면, 거꾸로 처지게 됩니다. 얼굴의 혈액 순환 개선을 위해서 무겁지 않은 마사지, 핸들링 같은 케어는 좋지만, 얼굴 리프팅을 생각하신다면 얼굴 경락은 피하시는 게 좋습니다. 강한 힘으로 누르는 경락 마사지보다는 경혈점과 근막을 보드랍게 지압하는 정도의 케어를 추천드립니다.
기존의 경락 마사지는 국소 부위를 강한 강도로 압력 그러나, 고은다리는 다리 전체를 일정하게 지압하여 통증 없이 부기를 해소할 수 있는 것이 특성이다. 콘센트를 연결하지 않아도 돼 카페트나 침대에서 다리를 올려놓기만 하면 지압 효과를 제대로 볼 수 있다.
마사지는 인체의 부기를 없애는 데 효율적이다. 아침에 얼굴이 부었다면 목의 경혈 중 천창을 눌러 부종을 완화시킬 수 있다. 또 대횡을 계속적으로 마사지해주면 장PT가 활발해져 변비 치유에 효율적이다. 이 같은 마사지는 인체의 기능을 개선도와준다.
허리디스크가 없으면서 허리·엉치 통증을 겪는 요즘사람은 이 부위를 일정하게 마사지하면 통증이 줄어든다. 육체가 왼쪽을 향하도록 눕는다. 한 다리를 살짝 굽힌 후, 왼쪽 엉덩이의 윗부분(주사 맞는 부위)을 왼손 손바닥으로 꾹 누른다. 다른 사람이 해줄 땐 팔꿈치를 사용해 누르면 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