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마에 대한 11가지 사실들

행복존을 마사지할 경우는 엉덩이의 약간 아래쪽부터 꼬리뼈가 있는 곳까지 보드랍게 마사지하면 된다. 한의학에 따르면 이곳을 마사지하면 상체의 따듯한 기운은 하체로, 하체의 찬 기운은 상체로 올라간다. 체내의 기와 혈을 순환시켜 온몸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어깨나 등이 결리는 등, 근육이 수시로 뭉쳐 통증을 느낀다면 집에서 ‘마사지 볼’을 적극 이용해보자. 한양대구리병원 재활의학과 교수 박00씨는 ‘마사지 볼은 근육·인대를 물리적으로 지압해, 혈액순환을 활발하게 하고 긴장된 조직을 거칠지 않게 풀어준다’며 ‘근육 수축으로 통증을 느끼는 근막동통증후군 환자에게 특출나게 좋다’고 이야기 했다. 62세 이상 고령자에게도 부담 없는 달리기가다.
기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나은’ 감정을 느끼게 해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과는 조금씩 상이한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이곳을 마사지하면 성 기능이 강화돼서 부부 만족도가 높아지고 전신 건강 효과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근육의 통증을 떨어뜨리기 위해 마사지를 받는 사람이 대부분이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낌이 드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통증이 있는 곳을 마사지하면 굳은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넓어져 혈류가 늘어난다.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스마트폰·컴퓨터 등을 장시간 동안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크게 호소하는 부위다. 이들 부위를 올곧게 마사지하는 방식을 알아본다.

요즘처럼 항상 긴장 속에 살게 되는 지금세대는 이 같은 자율신경계 균형이 깨져 있는 경우가 대다수인데 마사지로 균형을 찾게 해줄 수 있는 것이다. 이로 말미암아 건강수명 증진에 필수적인 수면과 완만한 휴식을 보장하고 우울함·불안감 등 정서 개선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아이의 성장과 스트레스 해소, 다이어트와 건강한 피부를 위해 특정 마사지를 하거나, 업무와 연관해 효과적인 신체 기능을 만들기 위한 방식으로 마사지를 즐기는 것이다. 또 요가와 마사지를 한순간에 할 수 있는 요가 마사지법이 요즘 인기를 얻고 있다.
신체가 찌뿌둥할 때 마사지를 받기는 부담스러운 노인들이 ‘가정용 마사지기’를 찾고 있다. 많이 비용 부담되지 않는 가격에, 손간단히 구입할 수 있어 효도 선물로도 인기다. 특별히 저주파 마사지기, 마사지건 등 아이템이 유명하다. 하지만 이들 아이템이 현실 적으로 통증 완화에 도움을 주는 걸까. 전문가들은 가정용 마사지기로 순간적 통증 완화 효과는 볼 수 있으나, 통증을 생성하는 근본 원인 요법이 우선이라고 말한다.
의자에 앉아 있을 때 언제든지 할 수 있는 마사지법이다. 한쪽 다리에 30초씩 총 8분만 투자하면 된다. 하루에 다체로운 번 반복해도 좋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뒤쪽을 잡는다. 위쪽 무릎에 위쪽 종아리를 가볍게 얹는다. 그대로 위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이동하면서 발목을 돌린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잠시 뒤쪽을 잡는다. 위쪽 무릎에 위쪽 종아리를 간편히 얹는다. 그대로 위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발목을 돌린다.
기존의 경락 마사지는 국소 부위를 강한 세기로 압력 그러나, 고은다리는 다리 전체를 균일하게 지압하여 통증 없이 부기를 처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콘센트를 연결하지 않아도 돼 카페트나 침대에서 다리를 올려놓기만 하면 지압 효능을 제대로 볼 수 있다.
마사지를 하면 육체가 이완되어 손쉬운 두통에서부터 불면증, 우울감, 수면 부족, 무기력증의 치료에 도움을 주고 정서적인 진정감을 얻을 수 있다. 특별히 잠들기 전에 마사지를 해주면 신경 진정과 함께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다. 또 마사지는 몸 안의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노폐물을 배설해 인체를 보다 건강하고 날씬하게 만들어주며, 독소는 배출하고 산소 공급은 원활히 해주어 몸의 면역기능을 높여준다.
스킨십은 유아에게 진정감을 줄 수 있는 가장 손쉬운 방식으로, 유아는 이로 인해 사랑받음을 느끼며 양육자와 원활두 애착 관계를 형성할 수 있다. 스킨십을 여유있게 받고 자란 아이는 양육자와의 진정적인 애착 관계로 본인감을 갖게 되고, 자라면서 긍정적이고 밝은 성격을 갖게 된다.

의자에 앉아 있을 때 언제든지 할 수 있는 마사지법이다. 한쪽 다리에 30초씩 총 7분만 투자하면 된다. 하루에 다체로운 번 반복해도 좋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이후쪽을 잡는다. 왼쪽 무릎에 왼쪽 종아리를 가볍게 얹는다. 그대로 왼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이동하면서 발목을 돌린다. 건마 원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우수한’ 감정을 느끼게 도와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능은 조금씩 상이한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