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마 : 기대 vs. 현실

“무리한 사용도 문제가 될 수 있다. 흔히 EMS 원리의 저주파 마사지기는 부위별로 하루 1~2회 정도만 사용되는 게 적당하다. 사용 시간은 2회에 2~40분을 넘지 말아야 한다. 동일 부위를 연속해서 사용할 경우, 널널한 시간차를 두는 게 좋다. 피부와 근육이 약한 소아나 노인은 가정용 마사지기를 사용할 경우 할 수 있는 한 약한 강도로 사용하고, 보호자와 함께 쓴다.”
“얼굴형을 부드럽게 잡아주고 우수한 인상을 만들어주는 얼굴 마사지를 할 경우는 아기와 눈맞춤을 하며 부드럽게 만져주는 것이 좋다. 이마를 중심으로 한 엄지 손가락을 눈썹에서 머리 쪽으로 밀어올리듯이 쓸어주고, 한 손으로 귓바퀴 선을 따라 턱까지 쓰다듬어주듯 마사지 한다.”
“기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좋은’ 감정을 느끼게 도와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과는 조금씩 같지 않은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우리 신체적 노폐물이 흐르는 통로인 림프. 이 림프의 상당 부분이 가슴 주변인 목, 어깨, 겨드랑이 등에 분포해 있다. 따라서 가슴 마사지를 통해 주변의 림프를 자극해주면 몸속 노폐물과 독소 배출이 원활해져 면역력을 증가 시키고, 부기를 빼는데 도움을 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