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마 : 아무도 말하지 않는 것

“마사지의 효능은 여러 연구를 통해 입증됐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머리 아픔이 완화된다거나, 복부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식의 결과가 많다. 마사지는 어떤 식으로 건강 효능을 내는 걸까. 마사지를 하면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과가 난다. 근육에 있는 통증 야기점을 자극하면 뻣뻣해진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 혈류가 늘어나면서 이런 효과가 나는 것이다.”
“마사지를 할 경우는 너무 세게 하지 말고 어른에게 하는 마사지의 50분의 1정도로 간단하게 해야 한다. 마사지는 배가 부른 상태에서 할 경우 유아가 토할 수 있으므로 수유 이후나 음식을 먹은 직후에 바로 하는 것은 피하고, 음식을 먹은 후 50분이 지난 이후에 하도록 한다.”
“마사지 제품은 부작용이 거의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사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허약해진 환자는 사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이야기 했다.”
“우수한 음식, 우수한 차, 자연 등을 향한 관심, 그중에서도 마사지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아지고 있다. 마사지는 고대부터 내려오는 전통적인 치료 방식으로 시대와 장소를 불문하고 널리 사용돼 왔다. 최근엔 대체의학으로 인식돼 다방면으로 치료 보조 도구로 사용되고 있다.”

“마사지(Massage)는 그리스어의 ‘마시(비비다)’, 라틴어의 ‘손’, 아라비아어의 ‘마스(누르다)’, 히브리어의 ‘손대다’를 어원으로 한다. 즉 마사지는 요즘사람들의 손(경우에 따라서는 발) 또는 특수한 기구를 사용해 일정한 테크닉이나 방법으로 피부를 쓰다듬고, 누르고, 주무르는 등의 힘을 가해서 질병의 치유나 피로 해소를 돕고, 미용 마사지는 피부의 불규칙한 모습을 좋게 변화시켜 외관상 아름답게 만들어주는 역할을 한다.” 건마 “2009년부터 아버지의 바로 이후를 이어 침술가로 활약하는 그는 요즘 우리나라에 소개한 <하루 5분 기적의 지압 마사지>(중앙생활사)란 책을 통해 무조건 의사의 힘을 빌릴 것이 아니라 자신 본인 혼자서 매일 일상생활에서 경혈을 응용하라고 강조한다. 미쓰시는 꼭 알아야 할 40개의 명혈은 물론 효과적인 지압법, 경혈 간편히 찾는 법, 지압 횟수, 지압을 할 경우의 손가락 모습 등을 자세하고도 간편히 설명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