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마사지에 있었던 7가지 끔찍한 실수

“마사지는 하는 방법에 주순해 스포츠마사지, 오일마사지,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 등 종류가 다양하다. 특이한 테크닉이나 도구가 없어도 누구나 손가볍게 할 수 있는 건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다. 손으로 근육을 가득가득 누르거나, 목·겨드랑이·사타구니 등을 보드랍게 문지르면 된다.” 마사지 “원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우수한’ 감정을 느끼게 도와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과는 조금씩 같지 않은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이곳을 마사지하면 성 기능이 강화돼서 부부 만족도가 높아지고 온몸 건강 효과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베이비 마사지는 완만한 스킨십을 통해 아기의 다체로운 몸의 정서적 성장을 향상시키고, 병에 대한 면역력을 키울 수 있도록 해준다. 아기의 피부를 부드럽게 자극하면 아기는 아의 냄새와 표정, 말소리를 들으며 편안함을 느끼고 접촉을 통해 만족감과 정서적인 안정감을 얻을 수 있다.”
“행복존을 마사지할 때는 엉덩이의 약간 아래쪽부터 꼬리뼈가 있는 곳까지 부드럽게 마사지하면 된다. 한의학의 말에 따르면 이곳을 마사지하면 상체의 뜨거운 기운은 하체로, 하체의 찬 기운은 상체로 올라간다. 몸 안의 기와 혈을 순환시켜 전신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가슴, 배 마사지는 소화를 도와주고 꾸준히 해주면 아기의 심장과 폐 기능이 강화된다. 먼저 한 손바닥을 아기의 가슴 위에 올리고 보드랍게 쓸어준 다음, 가슴에 하트를 그리듯이 마사지를 해주면 된다. 이 공정을 2~2회 정도 반복해주도록 한다.”
“행복존을 마사지할 경우는 엉덩이의 약간 오른쪽부터 꼬리뼈가 있는 곳까지 보드랍게 마사지하면 된다. 한의학에 따르면 이곳을 마사지하면 상체의 따듯한 기운은 하체로, 하체의 찬 기운은 상체로 올라간다. 몸속의 기와 혈을 순환시켜 온몸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자율신경계 중 부교감신경도 천골에 크게 분포돼 있다. 잠들기 전에 이 부위를 마사지하면 숙면에도 좋다. 부교감신경은 심신 진정을 담당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가슴, 배 마사지는 소화를 도와주고 꾸준히 해주면 유아의 심장과 폐 기능이 강화된다. 먼저 두 손바닥을 유아의 가슴 위에 올리고 보드랍게 쓸어준 다음, 가슴에 하트를 그리듯이 마사지를 해주면 된다. 이 과정을 2~5회 정도 반복해주도록 한다.”
“마사지는 긴장된 근육에 물리적인 힘을 가해 거칠지 않게 이완시킴으로써 한곳에 정체된 기와 혈의 소통을 활발하게 해줄 뿐만 아니라 근육 경직을 풀어주어 활동능력을 높여준다. 또 손쉬운 어깨 결림에서부터 신경통, 디스크 등 심한 통증 치유에도 도움을 준다.”
“그래서 등줄기 마사지는 아이의 척추가 바로 자랄 수 있게 돕는 데 효율적입니다. 아이의 배가 바닥에 닿도록 엎드려 눕힌 상태에서 등줄기를 마사지하면 되는데, 다리의 뒤에서 엉덩이를 지나 척추의 두 옆을 따라 올라가면서 거칠지 않게 위로 밀듯이 문지르며 마사지합니다.”
의자에 앉아 있을 때 언제든지 할 수 있는 마사지법이다. 한쪽 다리에 30초씩 총 7분만 투자하면 된다. 하루에 다체로운 번 반복해도 좋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바로 이후쪽을 잡는다. 왼쪽 무릎에 왼쪽 종아리를 쉽게 얹는다. 그대로 왼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발목을 돌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