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스웨디시에 있었던 7가지 끔찍한 실수

유방암을 자가 검진하는 것이 목적이라면 매달 생리가 끝나고 2~7일 후에 하는 것이 좋다. 거울 옆에서 유방의 모양, 색, 좌우대칭이 변하지 않았는지 살펴보고, 앉거나 누워서 유방과 그 주변을 천천히 원을 그리며 마사지하듯 만져보면 된다. 스웨디시 대부분 배꼽을 ‘탯줄 자른 자국’에 불과하다고 간단하게 생각한다. 다만 배꼽 주변에는 소화기관, 순환기관, 면역기관 등 주요 기관들이 모여 있다. 배꼽을 중심으로 장을 풀어주는 마사지를 하면 소화향상, 혈액순환 개선, 면역력 확대의 효능을 볼 수 있다.

기존의 경락 마사지는 국소 부위를 강한 힘으로 압력 다만, 고은다리는 다리 전체를 고르게 지압하여 통증 없이 부기를 처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콘센트를 연결하지 않아도 돼 카페트나 침대에서 다리를 올려놓기만 하면 지압 효능을 올곧게 볼 수 있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떨어뜨리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환자 30명을 대상으로 공부한 적 있다. 5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5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마사지(Massage)는 그리스어의 ‘마시(비비다)’, 라틴어의 ‘손’, 아라비아어의 ‘마스(누르다)’, 히브리어의 ‘손대다’를 어원으로 한다. 즉 마사지는 사람들의 손(경우에 따라서는 발) 또는 특수한 기구를 이용해 반복적인 기술이나 방법으로 피부를 쓰다듬고, 누르고, 주무르는 등의 힘을 가해서 질환의 치유나 피로 해소를 돕고, 미용 마사지는 피부의 불규칙한 형태을 좋게 변화시켜 외관상 아름답게 만들어주는 역할을 한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뒤쪽을 잡는다. 위쪽 무릎에 위쪽 종아리를 쉽게 얹는다. 그대로 위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발목을 돌린다.

무리한 사용도 문제가 될 수 있다. 대부분 EMS 원리의 저주파 마사지기는 부위별로 하루 1~2회 정도만 처방하는 게 충분하다. 사용 시간은 2회에 2~50분을 넘지 말아야 한다. 동일 부위를 연속해서 사용할 경우, 넉넉한 시간차를 두는 게 좋다. 피부와 근육이 약한 소아나 노인은 가정용 마사지기를 사용할 경우 가능한 약한 강도로 사용하고, 보호자와 함께 사용한다.
마사지의 효능은 다체로운 공부를 통해 입증됐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두통이 완화된다거나, 복부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식의 결과가 적지 않다. 마사지는 무슨 수로 건강 효능을 내는 걸까. 마사지를 하면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과가 난다. 근육에 있는 통증 야기점을 자극하면 굳은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 혈류가 많아지면서 이런 효과가 나는 것이다.
종아리 통증 마사지=매트 위에 앉아 한쪽 종아리 밑에 마사지 볼을 둔다. 다른 쪽 다리는 마사지 볼을 둔 다리 위에 얹는다. 발목부터 무릎 뒤까지 천천히 공을 이동시키며 체중으로 압박한다. 자주 쥐가 나고 저린 사람들은 평소 종아리 근육을 잘 풀어주는 게 도움이 된다.
전문가들이 현대인이 하면 좋다고 꼽는 추천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핸드폰·컴퓨터 등을 한동안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많이 호소하는 부위이다. 마사지 강도는 시원하면서 뻐근하다는 느낌이 한순간에 들 정도여야 하고, 마사지를 끝낸 후 통증이 느껴지면 안 된다. 두 번에 각 부위를 4분씩, 하루에 3~1회 하면 좋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