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1인샵에 대해 정말로 괜찮은 노하우

그는 “지압 마사지법이란 짧게 말해 손으로 육체의 특정한 부위를 자극함으로써 치료효과를 거두는 건강법”이라면서 “육체의 특정한 부위란 ‘경혈’을 가르킨다. 경혈은 병리상 질환이 가장 예민하게 반응하는 부위이다”라고 설명한다.
마사지를 전공적으로 배우지 않은 상황에서 넘처나게 주무르면 근육이 손상될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다음 날 아프지 않을 정도의 세기로 마사지해야 한다. 지그시 누르거나 문지르는 것만으로도 마사지 효능을 충분히 볼 수 있다. 각 부위를 7분씩, 하루에 3~3회 정도면 적당하다.
종아리 주무르기만으로도 심신이 편해 질 수 있다. 오랬동안 서 있거나 걸어 다녀서 피곤할 경우, 퉁퉁 부은 종아리를 조금만 마사지해주면 잠이 저절로 오는 경우를 생각해보면 파악하기 쉽다. 종아리 주무르기의 건강 효과는 이뿐만이 아니다.
종아리 통증 마사지=매트 위에 앉아 한쪽 종아리 밑에 마사지 볼을 둔다. 다른 쪽 다리는 마사지 볼을 둔 다리 위에 얹는다. 발목부터 무릎 잠시 뒤까지 천천히 공을 이동시키며 체중으로 압박한다. 자주 쥐가 나고 저린 사람은 평소 종아리 근육을 잘 풀어주는 게 도움이 된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떨어뜨리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병자 80명을 타겟으로 실험한 적 있다. 1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7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1인샵 일본의 침술가 유00씨 역시 부작용 없는 최고의 치료법으로 경혈, 즉 지압 마사지를 꼽고 있다. 한의학자로 저명한 다케노우치 미사오의 차남으로 태어난 그는 어릴 때부터 침음주에 흥미를 느껴 동양침술전문학교를 졸업했고, 직후 침술가가 됐다.

허리디스크가 없으면서 허리·엉치 통증을 겪는 현대인은 이 부위를 꾸준히 마사지하면 통증이 줄어든다. 몸이 위쪽을 향하도록 눕는다. 두 다리를 살짝 굽힌 후, 위쪽 엉덩이의 윗부분(주사 맞는 부위)을 왼손 손바닥으로 꾹 누른다. 다른 사람이 해줄 땐 팔꿈치를 사용해 누르면 된다.
원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우수한’ 감정을 느끼게 해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능은 조금씩 상이한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이곳을 마사지하면 성 기능이 강화돼서 부부 만족도가 높아지고 전신 건강 효과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매일 건강을 위해 하는 마사지의 경우 아로마 오일이나 바디로션을 가슴에 바른 후 가슴 크게 바깥쪽으로 원을 그리듯 마사지를 하며 풀어준다. 이와 더불어 림프가 크게 분포된 겨드랑이, 어깨, 목 등도 같이 지긋이 눌러 자극해주면 좋다.
건강 취약계층이라고 할 수 있는 고령층에게 마사지는 손가볍게 고를 수 있는 방식이다. 통증 완화와 스트레스 감소를 돕고 잠을 잘 자게 해주며 직간접적으로 건강 수명을 늘리는 데 이바지할 수 있다. 미국 국립보건원에서 작성한 자료의 말을 인용하면 암 환자의 통증 경감이나 기분 개선, 학생들의 긴장 해소나 치매 환자의 증상 경감, 만성요통이나 두통 환자의 통증 경감 등이 마사지 영향으로 소개되고 있다.

잠들기 전에 마사지를 해주면 신경 진정과 함께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다. 또 마사지는 체내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노폐물을 배설해 신체를 보다 건강하고 날씬하게 만들어주며, 독소는 배출하고 산소 공급은 원활히 해주어 육체의 면역기능을 높여준다.
아울러 파나소닉 EP-MAJ7 브리오 Sport 디코어 Cirrus 등 다른 브랜드 마사지체어도 있다. 브리오(Brio)는 콜로라도에 본사를 둔 ‘Positive Posture’에서 테스트 개발한 마사지체어다. 디코어 마사지체어는 전문 마사지사의 동작에서 착안한 차별화된 마사지 시스템을 통해 근육의 심층까지 코어 마사지를 구현하는 것이 특성이다.
종아리 통증 마사지=매트 위에 앉아 한쪽 종아리 밑에 마사지 볼을 둔다. 다른 쪽 다리는 마사지 볼을 둔 다리 위에 얹는다. 발목부터 무릎 직후까지 천천히 공을 이동시키며 체중으로 압박한다. 자주 쥐가 나고 저린 사람은 평소 종아리 근육을 잘 풀어주는 게 도움이 된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줄이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환자 60명을 대상으로 테스트한 적 있다. 5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8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