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얻을 수있는 최고의 조언 스웨디시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낌이 드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손길이 닿는 걸 자극으로 여겨 근육이 일시적으로 수축됐다가, 마사지를 할수록 근육이 이완되면서 차가운 느낌이 든다. 또,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돼 심신이 안정되면서 잠이 솔솔 오기도 한다.”
“근육의 통증을 감소시키기 위해 마사지를 받는 사람이 많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낌이 드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통증이 있는 곳을 마사지하면 경직된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넓어져 혈류가 불어난다.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허리 통증 마사지= 62세 이상이면 척추관협착증으로 신경·혈관이 눌리면서 허리가 아프고, 특별히 허리를 구부릴 때 증상이 심해지는데 그럴 때 골반 앞쪽 부위 근육을 풀어주면 통증이 줄어든다. 마사지 볼을 배꼽 2㎝ 아래에 대고 공을 깊숙이 집어넣는 느낌으로 눌러준다.”
“브랜드 지인은 ‘고은다리 마사지기는 사용 방식에 주순해 팔, 발목, 발등 등 피로 부위에 주순해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어 매우 실용적이다’며 ‘원하는 강도와 형태의 지압을 손으로 지압하듯 적재적소에 받을 수 있고, 언제 어디서나 사용 할 수 있는 한 것이 특징이다’고 말했다.”

그리고 파나소닉 EP-MAJ7 브리오 Sport 디코어 Cirrus 등 다른 브랜드 마사지체어도 있다. 브리오(Brio)는 콜로라도에 본사를 둔 ‘Positive Posture’에서 연구 개발한 마사지체어다. 디코어 마사지체어는 전문 마사지사의 동작에서 착안한 차별화된 마사지 시스템을 통해 근육의 심층까지 코어 마사지를 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 스웨디시 종아리 통증 마사지=매트 위에 앉아 한쪽 종아리 밑에 마사지 볼을 둔다. 다른 쪽 다리는 마사지 볼을 둔 다리 위에 얹는다. 발목부터 무릎 이후까지 점점 공을 이동시키며 체중으로 압박한다. 자주 쥐가 나고 저린 요즘세대들은 평소 종아리 근육을 잘 풀어주는 게 도움이 된다.

그는 “지압 마사지법이란 한마디로 말해 손으로 몸의 특정한 부위를 자극함으로써 치료효능을 거두는 건강법”이라면서 “몸의 특정한 부위란 ‘경혈’을 가르킨다. 경혈은 병리상 질병이 가장 예민하게 현상하는 부위이다”라고 이야기한다.
“마사지할 때는 복식호흡을 한다. 배를 집어넣으면서 숨을 내쉴 때 손가락으로 종아리를 누르고, 손가락의 힘을 빼면서 숨을 들이마신다. 천천히 느긋하게 하면 좋다. 약간 아프지만 기분 우수한 강도로 주무른다. 종아리가 굳어 있는 현대인은 처음부터 너무 힘주어 주무르지 말고, 간편히 문지르는 정도로 시작한다. 목욕을 끝낸 후나 종아리가 따뜻해져 있을 때 마사지하면 더 효과적이다.”
“마사지 상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이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저조해진 환자는 이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저주파를 사용한 마사지 상품은 ‘저주파 마사지기와 ‘저주파 치유기 한 개로 나뉜다. 시중에서 대부분 볼 수 있는 상품은 저주파 마사지기로, 부착 부위에 전기 자극을 주는 원리다. 전기 자극으로 인하여 근육이 수축·이완을 반복하면서 통증을 완화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