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지를 향상시키기 위해 24시간 동안 해보기

마사지는 하는 방법에 따라 스포츠마사지, 오일마사지,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 등 종류가 수가지다. 특이한 테크닉이나 도구가 없어도 누구나 손간단히 할 수 있는 건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다. 손으로 근육을 꾹꾹 누르거나, 목·겨드랑이·사타구니 등을 부드럽게 문지르면 된다.
마사지를 할 때는 너무 세게 하지 말고 어른에게 하는 마사지의 10분의 1정도로 간단하게 해야 한다. 마사지는 배가 부른 상황에서 할 경우 아기가 토할 수 있으므로 수유 직후나 음식을 먹은 후에 바로 하는 것은 피하고, 음식을 먹은 후 10분이 지난 직후에 하도록 한다. 아기가 마사지를 좋아한다면 매일 몇 분이라고 꾸준하게 해주는 것이 좋겠지만 좋아하지 않는다면 하지 않아도 된다.

2001년부터 아버지의 뒤를 이어 침술가로 활약하는 그는 요즘 대한민국에 소개한 <하루 9분 기적의 지압 마사지>(중앙생활사)란 책을 통해 무조건 의사의 힘을 빌릴 것이 아니라 본인 스스로 매일 일상생활에서 경혈을 응용하라고 강조한다. 미쓰시는 꼭 알아야 할 90개의 명혈은 물론 효과적인 지압법, 경혈 가볍게 찾는 법, 지압 횟수, 지압을 할 경우의 손가락 모습 등을 자세하고도 가볍게 설명한다.

저주파를 사용한 마사지 제품은 ‘저주파 마사지기와 ‘저주파 치유기 한 개로 나뉜다. 시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제품은 저주파 마사지기로, 부착 부위에 전기 자극을 주는 원리다. 전기 자극으로 인하여 근육이 수축·이완을 반복하면서 통증을 완화한다.
건강 취약계층이라고 할 수 있는 고령층에게 마사지는 손간단히 선택할 수 있는 방식이다. 통증 완화와 스트레스 감소를 돕고 잠을 잘 자게 해주며 직간접적으로 건강 수명을 늘리는 데 이바지할 수 있다. 미국 국립보건원에서 작성한 자료에 따르면 암 병자의 통증 경감이나 기분 개선, 노인들의 긴장 해소나 치매 병자의 증상 경감, 만성요통이나 머리 아픔 병자의 통증 경감 등이 마사지 영향으로 소개되고 있다.
스킨십은 아기에게 안정감을 줄 수 있는 가장 쉬운 방법으로, 아기는 이로 말미암아 사랑받음을 느끼며 양육자와 원활한 애착 관계를 형성할 수 있다. 스킨십을 널널하게 받고 자란 아이는 양육자와의 안정적인 애착 관계로 자신감을 갖게 되고, 커가면서 긍정적이고 밝은 성격을 갖게 된다. 반면 스킨십이 부족한 아기는 친밀해지는 것을 불안하게 여겨 감정적으로 냉담하고 감정 표현을 억압하는 경향을 자주 보일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등줄기 마사지는 아이의 척추가 바로 자랄 수 있게 도와주는 데 효과적입니다. 아이의 배가 바닥에 닿도록 엎드려 눕힌 상황에서 등줄기를 마사지하면 되는데, 다리의 직후에서 엉덩이를 지나 척추의 두 옆을 따라 올라가면서 거칠지 않게 위로 밀듯이 문지르며 마사지합니다.

종아리 주무르기만으로도 심신이 편해 질 수 있다. 하루 종일 서 있거나 걸어 다녀서 피곤할 경우, 땡땡 부은 종아리를 조금만 마사지해주면 잠이 저절로 오는 경우를 생각해보면 인지하기 쉽다. 종아리 주무르기의 건강 효과는 이뿐만이 아니다.
그는 “지압 마사지법이란 한마디로 말해 손으로 몸의 특정한 부위를 자극함으로써 치료효능을 거두는 건강법”이라면서 “몸의 특정한 부위란 ‘경혈’을 가르킨다. 경혈은 병리상 질환이 가장 예민하게 반응하는 부위이다”라고 설명한다.
얼굴형을 부드럽게 잡아주고 나은 인상을 만들어주는 얼굴 마사지를 할 경우는 아기와 눈맞춤을 하며 부드럽게 만져주는 것이 좋다. 이마를 중심으로 양 엄지 손가락을 눈썹에서 머리 쪽으로 밀어올리듯이 쓸어주고, 양 손으로 귓바퀴 선을 따라 턱까지 쓰다듬어주듯 마사지 한다.
어깨 통증 마사지=마사지 볼을 어깨 뼈(견갑골) 사이에 놓고, 엉덩이를 들어올려 압박이 가해지게 지그시 누른다. 승모근 아래에 위치한 능형근을 풀어줘, 목·어깨 통증을 완화한다. 마사지 볼은 운동도구를 파는 곳이나 마트, 인터넷 등에서 몇 천원대로 가볍게 구할 수 있다.

마사지의 효과를 입증한 테스트는 많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머리 아픔이 완화되고, 복부 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테스트 결과가 있다. 그중에서도 마사지가 의학적 효과를 내는 기전을 밝힌 테스트는 캐나다 맥마스터대의 2011년 테스트가 전형적이다. 마사지 일본의 침술가 A씨 역시 부작용 없는 최상의 치료법으로 경혈, 즉 지압 마사지를 꼽고 있다. 한의학자로 저명한 다케노우치 미사오의 차남으로 태어난 그는 어릴 때부터 침알코올에 흥미를 느껴 동양침술전공학교를 졸업했고, 직후 침술가가 됐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