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가 잘못하는 5가지 마사지

“근육의 통증을 낮추기 위해 마사지를 받는 사람이 많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끼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통증이 있는 곳을 마사지하면 굳은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돼 혈류가 불어난다. 전공가들이 추천하는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핸드폰·컴퓨터 등을 오래오래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많이 호소하는 부위다. 이들 부위를 정석대로 마사지하는 방식을 알아본다.” 마사지 “이와 같은 종아리 주무르기만으로 바로바로 느낄 수 있는 건강 효과가 적지 않다. 방법은 간단하니, 이제 따라해 보기만 하면 될 터다. 어디서나 할 수 있으니 공간의 제약도 없다. 바닥이나 의자 혹은 욕조 안 등 종아리를 손으로 만질 수 있는 상황이면 언제든 가능하다. 전문 마사지사에게 마사지를 받으러 갈 필요도 없다. 하루 중 아무 때나 짬을 내서 혼자 주무르는 것만으로 충분하다.”

아이의 발달발달을 효율적으로 돕기 위해서는 식사와 수면 등 원인적인 생활 습관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잘 자고 잘 먹는 유아가 건강하게 자라는 것은 당연한 이치입니다. 거기에 하나 추가한다면 마사지나 지압 등으로 뼈나 근육이 곧고 바르게 자랄 수 있게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마사지를 자주 해주면 인체의 균형 있는 발달에도 효과적이지만 소화 및 배설 능력도 좋아지고 순환기나 호흡기 건강에도 도움이 됩니다.
“11명의 성인에게 근육통이 생기도록 자전거 타기를 시킨 후, 이들의 두 다리 중 한쪽 다리만 마사지했다. 그런 다음 두쪽 허벅지 앞 근육을 채취해 근육 세포 변화를 살폈다. 마사지를 받은 다리는 미토콘드리아(세포 호흡에 관여) 유발을 돕는 유전자가 70% 더 활성화됐고, 염증을 유발하는 유전자는 70% 감소했다. 마사지만으로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능을 본 것이다.”
“흔히 배꼽을 ‘탯줄 자른 자국’에 불과하다고 쉽게 생각한다. 그러나 배꼽 주변에는 소화기관, 순환기관, 면역기관 등 주요 기관들이 모여 있다. 배꼽을 중심으로 장을 풀어주는 마사지를 하면 소화촉진, 혈액순환 개선, 면역력 확장의 효과를 볼 수 있다.”
“가슴, 배 마사지는 소화를 도와주고 일정하게 해주면 아기의 심장과 폐 기능이 강화된다. 우선해서 한 손바닥을 아기의 가슴 위에 올리고 보드랍게 쓸어준 다음, 가슴에 하트를 그리듯이 마사지를 해주면 된다. 이 과정을 2~2회 정도 반복해주도록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