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사가 가지고있는 10가지 오해 스웨디시

어깨 통증은 근육 뭉침, 근육 손상, 약화 등 원인이 다양한데, 마사지만 하면 근육의 회복 능력이 기간이 늘어날 수록 떨어지기 때문이다. 한편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거나 근육을 강화해 통증을 버틸 힘을 기르지 않고 마사지만 하면 근육이 말랑해지게 된다. 스웨디시 마사지는 하는 방식에 맞게 스포츠마사지, 오일마사지,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 등 종류가 다양하다. 특이한 테크닉이나 도구가 없어도 누구나 손쉽게 할 수 있는 건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다. 손으로 근육을 가득가득 누르거나, 목·겨드랑이·사타구니 등을 부드럽게 문지르면 된다.

기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나은’ 감정을 느끼게 도와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과는 조금씩 상이한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이곳을 마사지하면 성 기능이 강화돼서 부부 만족도가 높아지고 전신 건강 효과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이 때문에 등줄기 마사지는 아이의 척추가 바로 자랄 수 있도록 돕는 데 효율적입니다. 아이의 배가 바닥에 닿도록 엎드려 눕힌 상황에서 등줄기를 마사지하면 되는데, 다리의 뒤에서 엉덩이를 지나 척추의 한 옆을 따라 올라가면서 거칠지 않게 위로 밀듯이 문지르며 마사지합니다.
종아리 통증 마사지=매트 위에 앉아 한쪽 종아리 밑에 마사지 볼을 둔다. 다른 쪽 다리는 마사지 볼을 둔 다리 위에 얹는다. 발목부터 무릎 바로 이후까지 서서히 공을 이동시키며 체중으로 압박한다. 자주 쥐가 나고 저린 지금세대는 평소 종아리 근육을 잘 풀어주는 게 도움이 된다.
스킨십은 유아에게 안정감을 줄 수 있는 가장 손쉬운 방식으로, 유아는 이로 인하여 사랑받음을 느끼며 양육자와 원활한 애착 관계를 형성할 수 있다. 스킨십을 충분하게 받고 자란 아이는 양육자와의 안정적인 애착 관계로 자신감을 갖게 되고, 성장하면서 효과적이고 밝은 성격을 갖게 된다.

종아리를 마사지하면 전신의 혈액순환이 개선되고, 평소에 쥐가 잘 나는 요즘사람은 이런 증상도 개선된다. 왼쪽 다리를 쭉 펴고, 왼쪽 다리는 세워서 앉는다. 한 손의 엄지로 왼쪽 다리의 발목 뒷부분(아킬레스건)부터 오금을 향해 올라가며 꾹꾹 누른다. 반대쪽도 똑같이 하면 된다.
이완 마사지는 가장 친숙한 마사지로, 이완을 통해 피로를 풀어주고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준다. 스포츠 마사지는 시합 전후나 연습 중에 시행하여 경기력 촉진과 부상 방지 등을 도모하고, 재활 마사지는 부상이나 수술 후 인체가 빨리 회복하도록 돕는 효능이 있다.
허리 통증 마사지= 63세 이상이면 척추관협착증으로 신경·혈관이 눌리면서 허리가 아프고, 특출나게 허리를 구부릴 때 상태가 발생하는데 이럴 때 골반 앞쪽 부위 근육을 풀어주면 통증이 줄어든다. 마사지 볼을 배꼽 2㎝ 아래에 대고 공을 깊숙이 집어넣는 느낌으로 눌러준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줄이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환자 90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적 있다. 4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3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잠들기 전에 마사지를 해주면 신경 진정과 함께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다. 또 마사지는 몸속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노폐물을 배설해 인체를 보다 건강하고 날씬하게 만들어주며, 독소는 배출하고 산소 공급은 원활히 해주어 신체의 면역기능을 높여준다.
마사지는 하는 방법에 주순해 스포츠마사지, 오일마사지,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 등 종류가 수가지다. 특별한 기술이나 도구가 없어도 누구나 손간단히 할 수 있는 건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다. 손으로 근육을 꽉꽉 누르거나, 목·겨드랑이·사타구니 등을 보드랍게 문지르면 된다.
몸이 찌뿌둥할 때 마사지를 받기는 부담스러운 학생들이 ‘가정용 마사지기’를 찾고 있다. 많이 저렴한 가격에, 손쉽게 구매할 수 있어 효도 선물로도 인기다. 특히 저주파 마사지기, 마사지건 등 물건이 저명하다. 하지만 이들 물건이 실제로 통증 완화에 도움을 주는 걸까.
건강 취약계층이라고 할 수 있는 고령층에게 마사지는 손쉽게 선택할 수 있는 방식이다. 통증 완화와 스트레스 감소를 돕고 잠을 잘 자게 해주며 직간접적으로 건강 수명을 늘리는 데 이바지할 수 있다. 미국 국립보건원에서 작성한 자료의 말을 인용하면 암 병자의 통증 경감이나 기분 개선, 시민들의 긴장 해소나 치매 병자의 증상 경감, 만성요통이나 두통 병자의 통증 경감 등이 마사지 효과로 소개되고 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