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디시에서 상사를 능가하는 방법

흔히 배꼽을 ‘탯줄 자른 자국’에 불과하다고 간편히 생각한다. 허나 배꼽 주변에는 소화기관, 순환기관, 면역기관 등 주요 기관들이 모여 있다. 배꼽을 중심으로 장을 풀어주는 마사지를 하면 소화향상, 혈액순환 개선, 면역력 확대의 효능을 볼 수 있다. 스웨디시 2005년부터 아버지의 잠시 뒤를 이어 침술가로 활약하는 그는 요즘 대한민국에 소개한 <하루 5분 기적의 지압 마사지>(중앙생활사)란 책을 통해 무조건 의사의 힘을 빌릴 것이 아니라 본인 본인 혼자서 매일 일상생활에서 경혈을 응용하라고 강조한다. 미쓰시는 꼭 알아야 할 40개의 명혈은 물론 효율적인 지압법, 경혈 쉽게 찾는 법, 지압 횟수, 지압을 할 경우의 손가락 형태 등을 자세하고도 쉽게 이야기한다.

2001년부터 아버지의 이후를 이어 침술가로 활약하는 그는 최근 대한민국에 소개한 <하루 5분 기적의 지압 마사지>(중앙생활사)란 책을 통해 무조건 의사의 힘을 빌릴 것이 아니라 자신 홀로 매일 일상생활에서 경혈을 응용하라고 강조한다. 미쓰시는 꼭 알아야 할 80개의 명혈은 물론 효과적인 지압법, 경혈 가볍게 찾는 법, 지압 횟수, 지압을 할 경우의 손가락 형태 등을 자세하고도 가볍게 설명한다.
아기 마사지는 적절한 스킨십을 통해 유아의 여러 신체적 정신적 성장을 향상시키고, 병에 대한 면역력을 키울 수 있도록 도와준다. 유아의 피부를 거칠지 않게 자극하면 유아는 엄마의 냄새와 표정, 말소리를 들으며 안정감을 느끼고 접촉을 통해 만족감과 정신적인 안정감을 얻을 수 있다.
아이의 성장과 스트레스 해소, 다이어트와 튼튼한 피부를 위해 특정 마사지를 하거나, 업무와 연관해 효과적인 신체 기능을 만들기 위한 방법으로 마사지를 즐기는 것이다. 또 요가와 마사지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요가 마사지법이 요즘 인기를 얻고 있다.
발달판이 위치하고 있는 다리 마사지도 발달 향상에 도움이 됩니다. 한의학에서 ‘족삼리’라는 혈자리가 발달판에 해당하기 때문에 이 부위를 마사지하면 됩니다. 족삼리는 무릎의 바깥쪽 움푹 들어간 곳에서 엄마 손의 엄지를 제외한 네 손가락을 모은 너비만큼 내려간 지점입니다. 이 족삼리를 거칠지 않게 마사지해주면 발달판을 자극해서 아이의 키 발달에 도움이 됩니다.

기존의 경락 마사지는 국소 부위를 강한 힘으로 압력 하지만, 고은다리는 다리 전체를 고르게 지압하여 통증 없이 부기를 해결할 수 있는 것이 특성이다. 콘센트를 연결하지 않아도 돼 카페트나 침대에서 다리를 올려놓기만 하면 지압 효과를 올곧게 볼 수 있다.
허리 통증 마사지= 68세 이상이면 척추관협착증으로 신경·혈관이 눌리면서 허리가 아프고, 특별히 허리를 구부릴 때 증상이 발생하는데 저러할 때 골반 앞쪽 부위 근육을 풀어주면 통증이 줄어든다. 마사지 볼을 배꼽 2㎝ 아래에 대고 공을 깊숙이 집어넣는 느낌으로 눌러준다.
그리고 고혈압, 당뇨병, 아토피성 피부염, 우울감, 두통, 변비, 치질, 불면증, 비만, 탈모, 허리디스크, 요통, 목·어깨 통증 등 100가지 질병·증상에 따라 지압 마사지 비법도 알려준다. 현실 적으로 누구나 혼자서도 할 수 있으며 자연 치료력을 사용한 경혈요법에는 동양의 지혜가 그대로 담겨 있다. 쉬운 요령만 알면 부작용이 없이 놀라운 효과를 얻을 수 있다는 전00씨의 ‘지압 마사지’ 비법을 소개한다.
마사지는 강력한 신체 접촉 방식으로서 건강수명 증진을 기대해 볼 수 있다. 안마의자가 부드럽고 반복적인 압력으로 하는 마사지가 피부와 근육을 자극하면 피하에 분포된 감각수용체를 통해 그 신호가 중추신경계로 하달되고, 저기서 미주신경이 자극돼 부교감신경계가 활성화된다. 부교감신경계는 우리 몸에서 심박수·혈압과 근육 피로를 줄이고 소화기계를 활성화할 뿐 아니라 심리적인 진정도 되찾게 한다.

건강 취약계층이라고 할 수 있는 고령층에게 마사지는 손간편히 고를 수 있는 방법이다. 통증 완화와 스트레스 감소를 돕고 잠을 잘 자게 해주며 직간접적으로 건강 수명을 늘리는 데 이바지할 수 있다. 미국 국립보건원에서 작성한 자료의 말을 인용하면 암 환자의 통증 경감이나 기분 개선, 학생들의 긴장 해소나 치매 환자의 증상 경감, 만성요통이나 머리 아픔 환자의 통증 경감 등이 마사지 영향으로 소개되고 있다.
유방암을 자가 검진하는 것이 목표라면 매달 생리가 끝나고 2~3일 직후에 하는 것이 좋다. 거울 아래에서 유방의 모양, 색, 좌우대칭이 변하지 않았는지 살펴보고, 앉거나 누워서 유방과 그 주변을 점점 원을 그리며 마사지하듯 만져보면 된다.
마사지를 전공적으로 배우지 않은 상황에서 과도하게 주무르면 근육이 파열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다음 날 아프지 않을 정도의 힘으로 마사지해야 한다. 지그시 누르거나 문지르는 것만으로도 마사지 효능을 충분히 볼 수 있다. 각 부위를 4분씩, 하루에 3~8회 정도면 적당하다.
이들 마사지 상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이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떨어진 병자는 이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이야기 했다. 특이하게 심장 내 장치를 부착한 요즘사람은 전기 자극이 기능 이상을 생성할 수 있기 때문에 절대 이용해선 안 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