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건마 업계에서 채용하는 방법

“마사지는 하는 방식에 맞게 스포츠마사지, 오일마사지,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 등 종류가 여러가지다. 남다른 테크닉이나 도구가 없어도 누구나 손간편히 할 수 있는 건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다. 손으로 근육을 꾹꾹 누르거나, 목·겨드랑이·사타구니 등을 거칠지 않게 문지르면 된다.” 건마 “이 때문에 등줄기 마사지는 아이의 척추가 바로 자랄 수 있게 도와주는 데 효과적입니다. 아이의 배가 바닥에 닿도록 엎드려 눕힌 상황에서 등줄기를 마사지하면 되는데, 다리의 잠시 뒤에서 엉덩이를 지나 척추의 한 옆을 따라 올라가면서 거칠지 않게 위로 밀듯이 문지르며 마사지합니다.”

아울러 파나소닉 EP-MAJ7 브리오 Sport 디코어 Cirrus 등 다른 브랜드 마사지체어도 있다. 브리오(Brio)는 콜로라도에 본사를 둔 ‘Positive Posture’에서 테스트 개발한 마사지체어다. 디코어 마사지체어는 전문 마사지사의 동작에서 착안한 차별화된 마사지 시스템을 통해 근육의 심층까지 코어 마사지를 구현하는 것이 특성이다.
“행복존을 마사지할 경우는 엉덩이의 약간 오른쪽부터 꼬리뼈가 있는 곳까지 보드랍게 마사지하면 된다. 한의학의 말을 빌리면 이곳을 마사지하면 상체의 따듯한 기운은 하체로, 하체의 찬 기운은 상체로 반등한다. 체내의 기와 혈을 순환시켜 전신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그리고 고혈압, 당뇨병, 아토피성 피부염, 우울증, 두통, 변비, 치질, 불면증, 비만, 탈모, 허리디스크, 요통, 목·어깨 통증 등 100가지 질병·증상에 따라 지압 마사지 비법도 알려준다. 현실 적으로 누구나 본인 스스로도 할 수 있으며 자연 치유력을 사용한 경혈요법에는 동양의 지혜가 그대로 담겨 있다. 간단한 요령만 알면 부작용이 없이 놀라운 효과를 얻을 수 있다는 박00씨의 ‘지압 마사지’ 비법을 소개한다.”
“얼굴 경락마사지는 얼굴에서 더 큰 곳이나, 좀 튀어나온 부위를 세게 눌러서 대칭을 맞추는 원리라고 합니다. 케어사의 설명을 들으면 경혈을 풀고, 뭉친 근육을 푸는 원리 설명을 합니다. 실제로 제가 받아보니 얼굴을 너무 세게 눌러서 골격이 강하게 눌려지는 느낌이었습니다.”

“이러해서 등줄기 마사지는 아이의 척추가 바로 자랄 수 있도록 도와주는 데 효율적입니다. 아이의 배가 바닥에 닿도록 엎드려 눕힌 상황에서 등줄기를 마사지하면 되는데, 다리의 이후에서 엉덩이를 지나 척추의 양 옆을 따라 올라가면서 보드랍게 위로 밀듯이 문지르며 마사지합니다.”
“어깨 통증은 근육 뭉침, 근육 손상, 약화 등 이유가 다체로운데, 마사지만 하면 근육의 회복 능력이 시간이 지날수록 떨어지기 때문이다. 그리고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거나 근육을 강화해 통증을 버틸 힘을 기르지 않고 마사지만 하면 근육이 말랑해지게 된다.”
“종아리를 마사지하면 온몸의 혈액순환이 개선되고, 일상에서 쥐가 잘 나는 요즘세대는 이런 증상도 개선된다. 아래쪽 다리를 쭉 펴고, 아래쪽 다리는 세워서 앉는다. 두 손의 엄지로 아래쪽 다리의 발목 뒷부분(아킬레스건)부터 오금을 향해 올라가며 꽉꽉 누른다. 반대쪽도 똑같이 하면 된다.”
“마사지 상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사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허약해진 환자는 사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그렇기 때문에 등줄기 마사지는 아이의 척추가 바로 자랄 수 있게 도와주는 데 효과적입니다. 아이의 배가 바닥에 닿도록 엎드려 눕힌 상태에서 등줄기를 마사지하면 되는데, 다리의 뒤에서 엉덩이를 지나 척추의 한 옆을 따라 올라가면서 거칠지 않게 위로 밀듯이 문지르며 마사지합니다.”
“아이의 발달과 스트레스 해소, 다이어트와 건강한 피부를 위해 특정 마사지를 하거나, 업무와 연관해 효율적인 신체 기능을 만들기 위한 방식으로 마사지를 즐기는 것이다. 또 요가와 마사지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요가 마사지법이 며칠전 인기를 얻고 있다.”
“매일 건강을 위해 하는 마사지의 경우 아로마 오일이나 바디로션을 가슴에 바른 후 가슴 많이 바깥쪽으로 원을 그리듯 마사지를 하며 풀어준다. 이와 더불어 림프가 많이 분포된 겨드랑이, 어깨, 목 등도 같이 지긋이 눌러 자극해주면 좋다.”
성인이 느낌이 드는 강도와 유아가 느낌이 드는 강도는 차이가 있기 때문에 최대한 보드랍게 힘을 빼고 점점 마사지를 해야 합니다. 그런가 하면 아이에게 마사지를 해주는 기간은 아빠와 아이가 교감하는 기간이기도 하기 때문에 아이가 편안하고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분위기를 구성하도록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