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마사지를 엄마에게 설명하는 방법

행복존 마사지는 하루에 3~8회씩 회당 5~30분 정도가 충분하다. 너무 세게 마사지하면 오히려 교감신경이 자극을 받아 숙면을 방해할 수 있다. 손가락으로 부드럽게 아래에서 아래로 쓸어내리듯 하는 게 좋다. 아래에서 아래로 마사지하는 것은 ‘족태양방광경’이 아래에서 아래로 흐르는 성질 때문이다. 이런 흐름을 방해하지 않도록 마사지해야 효과를 높일 수 있다.
저주파를 사용한 마사지 제품은 ‘저주파 마사지기와 ‘저주파 치유기 한 개로 나뉜다. 시중에서 주로 볼 수 있는 제품은 저주파 마사지기로, 부착 부위에 전기 자극을 주는 원리다. 전기 자극으로 인해서 근육이 수축·이완을 반복하면서 통증을 완화한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감소시키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환자 20명을 타겟으로 연구한 적 있다. 4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4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마사지의 효과는 여러 테스트를 통해 입증됐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머리 아픔이 완화된다거나, 복부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식의 결과가 대부분이다. 마사지는 어떤 식으로 건강 효능을 내는 걸까. 마사지를 하면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과가 난다. 근육에 있는 통증 생성점을 자극하면 뻣뻣해진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 혈류가 불어나면서 이런 효과가 나는 것이다.

마사지를 할 때는 너무 세게 하지 말고 어른에게 하는 마사지의 20분의 1정도로 간단히 해야 한다. 마사지는 배가 부른 상황에서 할 경우 유아가 토할 수 있으므로 수유 직후나 음식을 먹은 직후에 바로 하는 것은 피하고, 음식을 먹은 후 20분이 지난 직후에 하도록 한다. 유아가 마사지를 좋아한다면 매일 몇 분이라고 꾸준하게 해주는 것이 효과적이겠지만 좋아하지 않는다면 하지 않아도 된다.
어깨 통증 마사지=마사지 볼을 어깨 뼈(견갑골) 사이에 놓고, 엉덩이를 들어올려 압박이 가해지게 지그시 누른다. 승모근 아래에 위치한 능형근을 풀어줘, 목·어깨 통증을 완화한다. 마사지 볼은 운동도구를 파는 곳이나 마트, 인터넷 등에서 몇 천원대로 간단하게 구할 수 있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낮추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병자 30명을 표본으로 공부한 적 있다. 4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6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오장육부의 기관과 모든 신경이 연결된 곳이기도 하기 때문에 손과 발을 자주 자극해주는 것은 성인들의 건강에도 도움이 됩니다. 아기 역시 손과 발을 자주 마사지하면 내장의 기능을 활성화시킬 수 있고 몸 전체의 균형 있는 발달에 도움이 됩니다.

2001년부터 아버지의 뒤를 이어 침술가로 활약하는 그는 최근 대한민국에 소개한 <하루 3분 기적의 지압 마사지>(중앙생활사)란 책을 통해 무조건 의사의 힘을 빌릴 것이 아니라 본인 본인 홀로 매일 일상생활에서 경혈을 응용하라고 강조한다. 미쓰시는 꼭 알아야 할 30개의 명혈은 물론 효율적인 지압법, 경혈 가볍게 찾는 법, 지압 횟수, 지압을 할 경우의 손가락 형태 등을 자세하고도 가볍게 이야기한다.
발은 제2의 심장이라고 불릴 만큼 건강 케어에 있어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신체 부위. 휴테크 레스툴은 스툴로도 활용 할 수 있는 한 발 마사지기로, 입체적인 공기압 마사지는 당연하게도, 지압 돌기가 장착된 회전형 롤러가 차가운 마사지를 제공한다. 커버 상단에도 온열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발을 올리거나 앉을 수 있는 스툴로도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패브릭 원단으로 따뜻하면서도 명품스러운 느낌을 부각했다.
전문가들이 현대인이 하면 좋다고 꼽는 추천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테블릿·컴퓨터 등을 한동안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많이 호소하는 부위이다. 마사지 강도는 시원하면서 뻐근하다는 느낌이 동시에 들 정도여야 하고, 마사지를 마무리 한 후 통증이 느껴지면 안 된다. 양 번에 각 부위를 1분씩, 하루에 3~1회 하면 좋다.
얼굴 경락마사지는 얼굴에서 더 큰 곳이나, 좀 튀어나온 부위를 세게 눌러서 대칭을 맞추는 원리라고 합니다. 케어사의 이야기을 들으면 경혈을 풀고, 뭉친 근육을 푸는 원리 이야기을 합니다. 실제로 제가 받아보니 얼굴을 너무 세게 눌러서 골격이 강하게 눌려지는 느낌이었습니다.

근육의 통증을 떨어뜨리기 위해 마사지를 받는 사람이 적지 않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끼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통증이 있는 곳을 마사지하면 굳은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돼 혈류가 증가한다. 전공가들이 추천하는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타이마사지 발은 제2의 심장이라고 불릴 만큼 건강 관리에 있어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신체 부위. 휴테크 레스툴은 스툴로도 활용 가능한 발 마사지기로, 입체적인 공기압 마사지는 당연히, 지압 돌기가 장착된 회전형 롤러가 차가운 마사지를 제공한다. 커버 상단에도 온열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발을 올리거나 앉을 수 있는 스툴로도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성이다. 패브릭 원단으로 따뜻하면서도 상위 클래스스러운 느낌을 부각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