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마사지를 하는 12가지 최악의 유형

“발은 제2의 심장이라고 불릴 만큼 건강 관리에 있어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신체 부위. 휴테크 레스툴은 스툴로도 활용 가능한 발 마사지기로, 입체적인 공기압 마사지는 물론, 지압 돌기가 장착된 회전형 롤러가 차가운 마사지를 제공한다. 커버 상단에도 온열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발을 올리거나 앉을 수 있는 스툴로도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성이다. 패브릭 원단으로 따뜻하면서도 상위 클래스스러운 느낌을 부각했다.” 타이마사지 “근래에 마사지의 트렌드는 일정한 틀에 고정되지 않은 마사지에서 탈피해 물이나 기계를 이용하거나 스톤, 쿠션, 체어 등 여러 도구를 활용하고 있다. 아이의 발달과 스트레스 해소, 다이어트와 건강한 피부를 위해 특정 마사지를 하거나, 업무와 연관해 효과적인 신체 기능을 만들기 위한 방법으로 마사지를 즐기는 것이다. 또 요가와 마사지를 한순간에 할 수 있는 요가 마사지법이 근래에 인기를 얻고 있다.”

“근육의 통증을 감소시키기 위해 마사지를 받는 사람이 대부분이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낌이 드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통증이 있는 곳을 마사지하면 굳은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넓어져 혈류가 많아진다.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아이의 발달발달을 효율적으로 돕기 위해서는 식사와 수면 등 기본적인 생활 습관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잘 자고 잘 먹는 유아가 건강하게 자라는 것은 당연한 이치입니다. 여기에 하나 추가한다면 마사지나 지압 등으로 뼈나 근육이 곧고 바르게 자랄 수 있게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마사지를 자주 해주면 신체의 균형 있는 발달에도 좋겠지만 소화 및 배설 능력도 좋아지고 순환기나 호흡기 건강에도 도움이 됩니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껴지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손길이 닿는 걸 자극으로 여겨 근육이 일시적으로 수축됐다가, 마사지를 할수록 근육이 이완되면서 시원한 느낌이 든다. 또,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돼 심신이 안정되면서 잠이 솔솔 오기도 한다.”
“발은 제2의 심장이라고 불릴 만큼 건강 케어에 있어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신체 부위. 휴테크 레스툴은 스툴로도 활용 최소한 발 마사지기로, 입체적인 공기압 마사지는 당연히, 지압 돌기가 장착된 회전형 롤러가 차가운 마사지를 제공한다. 커버 상단에도 온열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발을 올리거나 앉을 수 있는 스툴로도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성이다. 패브릭 원단으로 따뜻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부각했다.”

“전공가들이 현대인이 하면 좋다고 꼽는 추천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스마트폰·컴퓨터 등을 오랫동안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크게 호소하는 부위이다. 마사지 강도는 시원하면서 뻐근하다는 느낌이 한꺼번에 들 정도여야 하고, 마사지를 종료한 후 통증이 느껴지면 안 된다. 한 번에 각 부위를 7분씩, 하루에 3~3회 하면 좋다.”
“좋은 음식, 좋은 차, 자연 등을 향한 관심, 그중에서도 마사지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아지고 있다. 마사지는 고대부터 내려오는 민족적인 치유 방법으로 시대와 장소를 상관없이 널리 사용돼 왔다. 최근엔 대체의학으로 인식돼 다방면으로 치유 보조 도구로 사용되고 있다.”
최근처럼 항상 긴장 속에 살게 되는 사람들은 이렇게 자율신경계 균형이 깨져 있는 경우가 대다수인데 마사지로 벨런스를 찾게 해줄 수 있는 것이다. 이로 인해서 건강수명 증진에 필수적인 수면과 적당한 휴식을 보장하고 우울함·불안감 등 정서 개선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스킨십은 아기에게 진정감을 줄 수 있는 가장 어렵지 않은 방법으로, 아기는 이로 인해서 사랑받음을 느끼며 양육자와 원활두 애착 관계를 형성할 수 있다. 스킨십을 충분히 받고 자란 아이는 양육자와의 진정적인 애착 관계로 본인감을 갖게 되고, 자라면서 긍정적이고 밝은 성격을 갖게 된다. 반면 스킨십이 부족두 아기는 친밀해지는 것을 불안하게 여겨 감성적으로 냉담하고 감정 표현을 억압하는 경향을 자주 보일 수 있다.”

“마사지를 하면 몸이 이완되어 무겁지 않은 두통에서부터 불면증, 우울감, 수면 부족, 무기력증의 치료에 도움을 주고 정신적인 안정감을 얻을 수 있다. 특이하게 잠들기 전에 마사지를 해주면 신경 안정과 함께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다. 또 마사지는 몸 안의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노폐물을 배설해 인체를 보다 건강하고 날씬하게 만들어주며, 독소는 배출하고 산소 공급은 원활히 해주어 육체의 면역기능을 높여준다.”
“마사지는 불안·우울증·불면증 해소, 스트레스·통증 관리, 운동선수가 운동한 후 회복하는 데 효과가 있다고 알려졌다. 또 사회구조 변화, 경제력 향상 등으로 마사지에 대한 접근성과 사용률이 높아지고 있고 집에서도 자유롭게 마사지를 받을 수 있게 됐다.”
“마사지는 긴장된 근육에 물리적인 힘을 가해 거칠지 않게 이완시킴으로써 한곳에 정체된 기와 혈의 소통을 활발하게 해줄 뿐만 아니라 근육 경직을 풀어주어 활동능력을 높여준다. 또 무겁지 않은 어깨 결림에서부터 신경통, 디스크 등 심한 통증 치유에도 도움을 준다.”
“전문가들이 현대인이 하면 좋다고 꼽는 추천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테블릿·컴퓨터 등을 오랫동안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많이 호소하는 부위이다. 마사지 강도는 시원하면서 뻐근하다는 느낌이 동시에 들 정도여야 하고, 마사지를 종료한 후 통증이 느껴지면 안 된다. 두 번에 각 부위를 8분씩, 하루에 3~6회 하면 좋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