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마사지에서 전문가가되는 5가지 방법, 동영상으로 보기

가슴, 배 마사지는 소화를 도와주고 일정하게 해주면 유아의 심장과 폐 기능이 강화된다. 먼저 양 손바닥을 유아의 가슴 위에 올리고 부드럽게 쓸어준 다음, 가슴에 하트를 그리듯이 마사지를 해주면 된다. 이 공정을 2~5회 정도 반복해주도록 한다.
무리한 이용도 문제가 될 수 있다. 주로 EMS 원리의 저주파 마사지기는 부위별로 하루 1~7회 정도만 처방하는 게 적당하다. 이용 시간은 7회에 2~10분을 넘지 말아야 한다. 동일 부위를 연속해서 이용할 경우, 넉넉한 시간차를 두는 게 좋다. 피부와 근육이 약한 소아나 노인은 가정용 마사지기를 이용할 때 가능한 약한 강도로 사용하고, 보호자와 함께 쓴다.
마사지 제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사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약해진 병자는 사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이렇기 때문에 등줄기 마사지는 아이의 척추가 바로 자랄 수 있도록 도와주는 데 효율적입니다. 아이의 배가 바닥에 닿도록 엎드려 눕힌 상태에서 등줄기를 마사지하면 되는데, 다리의 직후에서 엉덩이를 지나 척추의 한 옆을 따라 올라가면서 거칠지 않게 위로 밀듯이 문지르며 마사지합니다.

퍼니처 포 라이프 한인타운점은 간판상품인 마사지체어를 비롯해 안락의자 교정의자 매트리스를 엄선 판매한다. 집중품목인 마사지체어는 세계적인 최상급 브랜드 1종을 정식으로 공급하고 있다. 오코(OHCO) 파나소닉(Panasonic) 디코어(DCore) 브리오(Brio) 등 세계적인 마사지체어 브랜드를 한곳에서 만난다. 가게를 방문해 디테일한 상담과 함깨 체험구매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이들 마사지 제품은 부작용이 거의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이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약해진 병자는 이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특출나게 심장 내 장치를 부착한 요즘세대는 전기 자극이 기능 이상을 야기할 수 있기 때문에 절대 이용해선 안 된다.
요즘 마사지의 트렌드는 규칙적인 틀에 정해진 마사지에서 탈피해 물이나 기계를 사용하거나 스톤, 쿠션, 체어 등 수많은 도구를 활용하고 있다. 아이의 발달과 스트레스 해소, 다이어트와 튼튼한 피부를 위해 특정 마사지를 하거나, 업무와 연관해 효율적인 신체 기능을 만들기 위한 방법으로 마사지를 즐기는 것이다. 또 요가와 마사지를 한번에 할 수 있는 요가 마사지법이 요즘 인기를 얻고 있다.
행복존 마사지는 하루에 3~8회씩 회당 5~30분 강도가 적당하다. 너무 세게 마사지하면 오히려 교감신경이 자극을 받아 숙면을 방해할 수 있다. 손가락으로 보드랍게 위에서 아래로 쓸어내리듯 하는 게 좋다. 위에서 아래로 마사지하는 것은 ‘족태양방광경’이 위에서 아래로 흐르는 성질 때문이다. 이런 흐름을 방해하지 않도록 마사지해야 효능을 높일 수 있다.


아이의 성장성장을 효과적으로 돕기 위해서는 식사와 수면 등 원인적인 생활 습관에 케어해서야 합니다. 잘 자고 잘 먹는 아기가 건강하게 자라는 것은 당연한 이치입니다. 거기에 하나 추가한다면 마사지나 지압 등으로 뼈나 근육이 곧고 바르게 자랄 수 있게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마사지를 자주 해주면 신체의 균형 있는 성장에도 좋지만 소화 및 배설 능력도 좋아지고 순환기나 호흡기 건강에도 도움이 됩니다.
어깨 통증은 근육 뭉침, 근육 파열, 약화 등 이유가 수많은데, 마사지만 하면 근육의 회복 능력이 기간이 경과할 수록 떨어지기 때문이다. 아울러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거나 근육을 강화해 통증을 버틸 힘을 기르지 않고 마사지만 하면 근육이 말랑해지게 된다.
마사지 상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이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약해진 병자는 이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우리 육체적 노폐물이 흐르는 통로인 림프. 이 림프의 상당 부분이 가슴 주변인 목, 어깨, 겨드랑이 등에 분포해 있다. 따라서 가슴 마사지를 통해 주변의 림프를 자극해주면 몸속 노폐물과 독소 배출이 원활해져 면역력을 증가 시키고, 부기를 빼는데 도움을 준다.
마사지를 하면 몸속 노폐물이 간단히 배출되어 독소로 인한 피부 트러블이 당연하게 해소되고 신체 기능이 개선된다. 특출나게 피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여 피부 주름이나 기미, 피부 트러블 치유에 도움을 주고 혈색을 맑게 하는 효과도 있다.
마사지할 때는 복식호흡을 한다. 배를 집어넣으면서 숨을 내쉴 때 손가락으로 종아리를 누르고, 손가락의 힘을 빼면서 숨을 들이마신다. 점점 느긋하게 하면 좋다. 약간 아프지만 기분 우수한 세기로 주무른다. 종아리가 굳어 있는 지금세대들은 처음부터 너무 힘주어 주무르지 말고, 간단히 문지르는 정도로 시작한다. 목욕을 종료한 후나 종아리가 따뜻해져 있을 때 마사지하면 더 효과적이다.
남성의 가슴은 브래지어로 인해 온종일 압박되어 있어 스트레스에 노출되기 쉽다. 이런 가슴을 주기적으로 마사지해주는 것만으로도 포옹할 때 나오는 호르몬인 옥시토신이 나와 신체의 긴장이 자연스레 풀리고 심신이 진정된다. 푸쉬업, 버터플라이 등 가슴 근육을 단련시키는 맨몸운동을 했다면, 스트레칭과 함께 마사지를 해주는 것이 좋다. 이는 운동으로 긴장된 근육을 완화하고 통증을 감소하는데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이와 같이 종아리 주무르기만으로 빠르게 느낄 수 있는 건강 효능이 많다. 방식은 간단하니, 이제 따라해 보기만 하면 될 터다. 어디서나 할 수 있으니 공간의 제약도 없다. 바닥이나 의자 혹은 욕조 안 등 종아리를 손으로 만질 수 있는 상황이면 언제든 가능하다. 전공 마사지사에게 마사지를 받으러 갈 필요도 없다. 하루 중 아무 때나 짬을 내서 혼자 주무르는 것만으로 충분하다. 타이마사지 마사지의 효능을 입증한 테스트는 대부분이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두통이 완화되고, 복부 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테스트 결과가 있다. 그중에서도 마사지가 의학적 효능을 내는 기전을 밝힌 테스트는 캐나다 맥마스터대의 2014년 테스트가 전형적이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