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마사지 분야에서 사람들이 버려야 할 5가지 나쁜 습관

“마사지가 가능한 시점은 보통 생후 8개월 정도입니다. 이러할 때부터 가벼운 마사지를 시작하게 되면 아이의 성장성장을 향상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마사지를 할 때는 아이의 기분이나 건강 상황를 잘 살펴서 피곤하지 않은 기간에, 진정감을 느끼는 상황에서 해야 합니다.”
“마사지를 전문적으로 배우지 않은 상황에서 무리하게 주무르면 근육이 파열될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다음 날 아프지 않을 정도의 힘으로 마사지해야 한다. 지그시 누르거나 문지르는 것만으로도 마사지 효과를 널널하게 볼 수 있다. 각 부위를 7분씩, 하루에 3~3회 정도면 적당하다.”
의자에 앉아 있을 때 언제든지 할 수 있는 마사지법이다. 한쪽 다리에 30초씩 총 6분만 투자하면 된다. 하루에 여러 번 반복해도 좋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직후쪽을 잡는다. 아래쪽 무릎에 아래쪽 종아리를 간단히 얹는다. 그대로 아래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발목을 돌린다.
“행복존을 마사지할 경우는 엉덩이의 약간 오른쪽부터 꼬리뼈가 있는 곳까지 부드럽게 마사지하면 된다. 한의학의 말을 빌리면 이곳을 마사지하면 상체의 뜨거운 기운은 하체로, 하체의 찬 기운은 상체로 높아진다. 몸 안의 기와 혈을 순환시켜 온몸 건강에도 도움을 준다. 자율신경계 중 부교감신경도 천골에 크게 분포돼 있다. 잠들기 전에 이 부위를 마사지하면 숙면에도 좋다. 부교감신경은 심신 진정을 담당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요즘처럼 항상 긴장 속에 살게 되는 현대인은 이와 같은 자율신경계 균형이 깨져 있는 때가 대부분인데 마사지로 벨런스를 찾게 해줄 수 있는 것이다. 이로 말미암아 건강수명 증진에 필수적인 수면과 완만한 휴식을 보장하고 우울함·불안감 등 정서 개선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잠시 뒤쪽을 잡는다. 아래쪽 무릎에 아래쪽 종아리를 간단하게 얹는다. 그대로 아래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발목을 돌린다.
“스킨십은 아기에게 안정감을 줄 수 있는 가장 간단한 방식으로, 아기는 이로 인해서 사랑받음을 느끼며 양육자와 원활한 애착 관계를 형성할 수 있다. 스킨십을 충분하게 받고 자란 아이는 양육자와의 안정적인 애착 관계로 본인감을 갖게 되고, 성장하면서 효과적이고 밝은 성격을 갖게 된다. 반면 스킨십이 부족한 아기는 친밀해지는 것을 불안하게 여겨 정서적으로 냉담하고 감정 표현을 억압하는 경향을 자주 보일 수 있다.”
종아리의 혈액순환을 활발하게 하려면 어떤 방식으로 해야 할까. 방식은 간단하다. 지금 당장 자신의 종아리를 6분 정도 주물러보면 알 수 있다. 발끝부터 육체가 서서히 따뜻해지는 것을 느끼게 된다. 종아리에 고여 있던 피가 활발하게 순환하기 때문이다. 종아리를 매일 정성껏 마사지해주기만 해도 전신의 건강에 효과적인 효과를 미친다. 우선 혈액순환이 원활해지고 육체가 따뜻해진다.

“저주파를 사용한 마사지 상품은 ‘저주파 마사지기와 ‘저주파 치료기 한 개로 나뉜다. 시중에서 주로 볼 수 있는 상품은 저주파 마사지기로, 부착 부위에 전기 자극을 주는 원리다. 전기 자극으로 인하여 근육이 수축·이완을 반복하면서 통증을 완화한다. 마사지건 그런가 하면 가게 진동을 통해 근육을 눌러주고, 워밍업해주는 효과가 있다. 근육의 긴장을 줄여주고, 작용 부위 혈류도 비싸지 않은 통증을 줄여준다.”
“기존의 경락 마사지는 국소 부위를 강한 힘으로 압력 허나, 고은다리는 다리 전체를 균일하게 지압하여 통증 없이 부기를 처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콘센트를 연결하지 않아도 돼 카페트나 침대에서 다리를 올려놓기만 하면 지압 효능을 제대로 볼 수 있다.”
“근래에 마사지의 트렌드는 규칙적인 틀에 고정된 마사지에서 탈피해 물이나 기계를 이용하거나 스톤, 쿠션, 체어 등 수많은 도구를 활용하고 있다. 아이의 성장과 스트레스 해소, 다이어트와 건강한 피부를 위해 특정 마사지를 하거나, 업무와 연관해 효율적인 신체 기능을 만들기 위한 방식으로 마사지를 즐기는 것이다. 또 요가와 마사지를 한순간에 할 수 있는 요가 마사지법이 근래에 인기를 얻고 있다.”
“18명의 성인에게 근육통이 생기도록 자전거 타기를 시킨 후, 이들의 한 다리 중 한쪽 다리만 마사지했다. 그런 다음 양측 허벅지 앞 근육을 채취해 근육 세포 변화를 살폈다. 마사지를 받은 다리는 미토콘드리아(세포 호흡에 관여) 야기을 도와주는 유전자가 30% 더 활성화됐고, 염증을 야기하는 유전자는 30% 쪼그라들었다. 마사지만으로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능을 본 것이다.”

“마사지의 효과는 다양한 연구를 통해 입증됐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머리 아픔이 완화된다거나, 복부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식의 결과가 대부분이다. 마사지는 어떤 식으로 건강 효과를 내는 걸까. 마사지를 하면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과가 난다. 근육에 있는 통증 야기점을 자극하면 경직된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 혈류가 많아지면서 이런 효과가 나는 것이다.” 타이마사지 “마사지의 효능은 수많은 연구를 통해 입증됐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머리 아픔이 완화된다거나, 복부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식의 결과가 많다. 마사지는 어떤 방식으로 건강 효능을 내는 걸까. 마사지를 하면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과가 난다. 근육에 있는 통증 생성점을 자극하면 뻣뻣해진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 혈류가 많아지면서 이런 효과가 나는 것이다.”

“12명의 성인에게 근육통이 생기도록 자전거 타기를 시킨 후, 이들의 한 다리 중 한쪽 다리만 마사지했다. 그런 다음 양쪽 허벅지 앞 근육을 채취해 근육 세포 변화를 살폈다. 마사지를 받은 다리는 미토콘드리아(세포 호흡에 관여) 유발을 도와주는 유전자가 20% 더 활성화됐고, 염증을 유발하는 유전자는 20% 쪼그라들었다. 마사지만으로 세포 재생·염증 완화 효능을 본 것이다.”
“허리디스크가 없으면서 허리·엉치 통증을 겪는 요즘사람들은 이 부위를 일괄되게 마사지하면 통증이 줄어든다. 인체가 위쪽을 향하도록 눕는다. 양 다리를 살짝 굽힌 후, 위쪽 엉덩이의 윗부분(주사 맞는 부위)을 왼손 손바닥으로 꾹 누른다. 다른 사람이 해줄 땐 팔꿈치를 이용해 누르면 된다.”
“마사지할 경우는 복식호흡을 한다. 배를 집어넣으면서 숨을 내쉴 때 손가락으로 종아리를 누르고, 손가락의 힘을 빼면서 숨을 들이마신다. 점점 느긋하게 하면 좋다. 약간 아프지만 기분 우수한 강도로 주무른다. 종아리가 굳어 있는 요즘사람은 처음부터 너무 힘주어 주무르지 말고, 간편히 문지르는 정도로 실시한다. 목욕을 종료한 후나 종아리가 따뜻해져 있을 때 마사지하면 더 효율적이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줄이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환자 50명을 표본으로 테스트한 적 있다. 3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8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