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 메이킹, 스웨디시 더 좋거나 더 나쁘거나?

이 같은 종아리 주무르기만으로 바로바로 느낄 수 있는 건강 효능이 대부분이다. 방식은 간단하니, 이제 따라해 보기만 하면 될 터다. 어디서나 할 수 있으니 공간의 제약도 없다. 바닥이나 의자 혹은 욕조 안 등 종아리를 손으로 만질 수 있는 상황이면 언제든 가능하다. 전공 마사지사에게 마사지를 받으러 갈 필요도 없다. 하루 중 아무 때나 짬을 내서 혼자 주무르는 것만으로 충분하다. 스웨디시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끼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손길이 닿는 걸 자극으로 여겨 근육이 순간적으로 수축됐다가, 마사지를 할수록 근육이 이완되면서 시원한 느낌이 든다. 또,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돼 심신이 안정되면서 잠이 솔솔 오기도 한다.

이들 마사지 상품은 부작용이 대부분 없다고 알려졌지만, 누구에게나 안전한 것은 아니다. 경희대병원 재활의학과 소윤수 교수는 ‘임산부가 복부 근처에 마사지기를 이용할 경우 자궁이 수축될 수 있다’며 ‘말초 신경 감각이 허약해진 환자는 이용 시 화상을 입을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특별히 심장 내 장치를 부착한 요즘사람은 전기 자극이 기능 이상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절대 이용해선 안 된다.
발은 제2의 심장이라고 불릴 만큼 건강 케어에 있어서 빼놓을 수 없는 중요한 신체 부위. 휴테크 레스툴은 스툴로도 활용 최소한 발 마사지기로, 입체적인 공기압 마사지는 물론, 지압 돌기가 장착된 회전형 롤러가 시원한 마사지를 제공한다. 커버 상단에도 온열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발을 올리거나 앉을 수 있는 스툴로도 활용할 수 있는 것이 특성이다. 패브릭 원단으로 따뜻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부각했다.
전공가들이 현대인이 하면 좋다고 꼽는 추천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테블릿·컴퓨터 등을 오랜시간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많이 호소하는 부위이다. 마사지 강도는 시원하면서 뻐근하다는 느낌이 한번에 들 정도여야 하고, 마사지를 끝낸 후 통증이 느껴지면 안 된다. 한 번에 각 부위를 3분씩, 하루에 3~6회 하면 좋다.
전공가들이 현대인이 하면 좋다고 꼽는 추천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활동량이 적고, 테블릿·컴퓨터 등을 오랫동안 보는 현대인이 통증을 크게 호소하는 부위이다. 마사지 강도는 시원하면서 뻐근하다는 느낌이 동시에 들 정도여야 하고, 마사지를 끝낸 후 통증이 느껴지면 안 된다. 양 번에 각 부위를 5분씩, 하루에 3~1회 하면 좋다.

마사지의 효능을 입증한 실험는 많다. 목·어깨를 주무르면 만성두통이 완화되고, 복부 마사지가 변비와 스트레스를 줄인다는 실험 결과가 있다. 그중에서도 마사지가 의학적 효능을 내는 기전을 밝힌 실험는 캐나다 맥마스터대의 2017년 실험가 전형적이다.
허리 통증 마사지= 67세 이상이면 척추관협착증으로 신경·혈관이 눌리면서 허리가 아프고, 특출나게 허리를 구부릴 때 상태가 일어나는데 이럴 때 골반 앞쪽 부위 근육을 풀어주면 통증이 줄어든다. 마사지 볼을 배꼽 2㎝ 아래에 대고 공을 깊숙이 집어넣는 느낌으로 눌러준다.
마사지를 하면 인체가 이완되어 손쉬운 두통에서부터 불면증, 우울증, 수면 부족, 무기력증의 치료에 도움을 주고 감정적인 진정감을 얻을 수 있다. 특히 잠들기 전에 마사지를 해주면 신경 진정과 함께 스트레스 해소에 효율적이다. 또 마사지는 몸속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노폐물을 배설해 인체를 보다 건강하고 날씬하게 만들어주며, 독소는 배출하고 산소 공급은 원활히 해주어 몸의 면역기능을 높여준다.
의자에 앉아 양손으로 의자의 뒤쪽을 잡는다. 왼쪽 무릎에 왼쪽 종아리를 간단히 얹는다. 그대로 왼쪽 다리를 위아래로 움직여 종아리 중앙을 마사지한다. 종아리 바깥쪽과 안쪽도 각각 위아래로 움직인다. 익숙해지면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발목을 돌린다.

어깨나 등이 결리는 등, 근육이 자꾸 뭉쳐 통증을 느낄 수 있다면 집에서 ‘마사지 볼’을 적극 이용해보자. 한양대구리병원 재활의학과 교수 박00씨는 ‘마사지 볼은 근육·인대를 물리적으로 지압해, 혈액순환을 활발하게 하고 긴장된 조직을 보드랍게 풀어준다’며 ‘근육 수축으로 통증을 느끼는 근막동통증후군 환자에게 특별히 좋다’고 전했다. 67세 이상 고령자에게도 부담 없는 PT가다.
스킨십은 아기에게 진정감을 줄 수 있는 가장 간단한 방식으로, 아기는 이로 인하여 사랑받음을 느끼며 양육자와 원활양 애착 관계를 형성할 수 있다. 스킨십을 넉넉하게 받고 자란 아이는 양육자와의 진정적인 애착 관계로 자신감을 갖게 되고, 커가면서 긍정적이고 밝은 성격을 갖게 된다.
브랜드 직원은 ‘고은다리 마사지기는 사용 방식에 따라 팔, 발목, 발등 등 피로 부위에 따라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어 매우 실용적이다’며 ‘원하는 강도와 모습의 지압을 손으로 지압하듯 적재적소에 받을 수 있고, 언제 어디서나 사용 최소한 것이 특징이다’고 말했다.
저주파를 이용한 마사지 제품은 ‘저주파 마사지기와 ‘저주파 치료기 한 개로 나뉜다. 시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제품은 저주파 마사지기로, 부착 부위에 전기 자극을 주는 원리다. 전기 자극으로 말미암아 근육이 수축·이완을 반복하면서 통증을 완화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