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샵를 위한 14가지의 현명한 지출 방법

기존의 경락 마사지는 국소 부위를 강한 힘으로 압력 허나, 고은다리는 다리 전체를 일정하게 지압하여 통증 없이 부기를 해결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콘센트를 연결하지 않아도 돼 카페트나 침대에서 다리를 올려놓기만 하면 지압 효과를 올바르게 볼 수 있다. 1인샵 마사지는 하는 방식에 따라 스포츠마사지, 오일마사지,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 등 종류가 가지가지다. 특출난 기술이나 도구가 없어도 누구나 손가볍게 할 수 있는 건 지압마사지, 림프마사지다. 손으로 근육을 꾹꾹 누르거나, 목·겨드랑이·사타구니 등을 보드랍게 문지르면 된다.

근육의 통증을 떨어뜨리기 위해 마사지를 받는 사람이 많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껴지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통증이 있는 곳을 마사지하면 뻣뻣해진 근육이 이완되고, 혈관이 확장돼 혈류가 늘어난다. 전문가들이 추천하는 마사지 부위는 어깨, 엉덩이, 종아리다.
마사지는 확실한 신체 접촉 방법으로서 건강수명 증진을 기대해 볼 수 있다. 안마의자가 부드럽고 규칙적인 압력으로 하는 마사지가 피부와 근육을 자극하면 피하에 분포된 감각수용체를 통해 그 신호가 중추신경계로 전달되고, 저기서 미주신경이 자극돼 부교감신경계가 활성화된다. 부교감신경계는 우리 인체에서 심박수·혈압과 근육 피로를 감소시키고 소화기계를 활성화할 뿐 아니라 심리적인 진정도 되찾게 한다.
종아리의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려면 어떤 방식으로 해야 할까. 방법은 간단하다. 지금 당장 자신의 종아리를 2분 정도 주물러보면 알 수 있다. 발끝부터 인체가 천천히 따뜻해지는 것을 느끼게 된다. 종아리에 고여 있던 피가 원활하게 순환하기 때문이다. 종아리를 매일 정성껏 마사지해주기만 해도 온몸의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우선 혈액순환이 원활해지고 인체가 따뜻해진다.
마사지를 받을 때 ‘시원하다’고 느낌이 드는 건 근육과 신경 때문이다. 손길이 닿는 걸 자극으로 여겨 근육이 순간적으로 수축됐다가, 마사지를 할수록 근육이 이완되면서 시원한 느낌이 든다. 또, 부교감신경이 활성화돼 심신이 안정되면서 잠이 솔솔 오기도 한다.

매일 건강을 위해 하는 마사지의 경우 아로마 오일이나 바디로션을 가슴에 바른 후 가슴 크게 바깥쪽으로 원을 그리듯 마사지를 하며 풀어준다. 이와 더불어 림프가 크게 분포된 겨드랑이, 어깨, 목 등도 같이 지긋이 눌러 자극해주면 좋다.
마사지를 하면 몸이 이완되어 손쉬운 두통에서부터 불면증, 우울증, 수면 부족, 무기력증의 치료에 도움을 주고 감정적인 안정감을 얻을 수 있다. 특출나게 잠들기 전에 마사지를 해주면 신경 안정과 함께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다. 또 마사지는 몸속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노폐물을 배설해 육체를 보다 건강하고 날씬하게 만들어주며, 독소는 배출하고 산소 공급은 원활히 해주어 신체의 면역기능을 높여준다.
종아리를 마사지하면 온몸의 혈액순환이 개선되고, 일상에서 쥐가 잘 나는 요즘사람은 이런 증상도 개선된다. 아래쪽 다리를 쭉 펴고, 아래쪽 다리는 세워서 앉는다. 두 손의 엄지로 아래쪽 다리의 발목 뒷부분(아킬레스건)부터 오금을 향해 올라가며 꾹꾹 누른다. 반대쪽도 똑같이 하면 된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떨어뜨리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환자 80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적 있다. 2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8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