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살에 알게 된 마사지에 대한 놀라운 사실

오니키 유타카는 종아리 주무르기가 혈압 수치를 줄이는 데도 도움이 된다고 했다. 그는 종아리 주무르는 법을 알려주는 강습회에서 고혈압 병자 10명을 표본으로 실험한 적 있다. 20분간 종아리를 마사지했는데, 그중 1명의 혈압 수치가 평균 10mmHg 내려갔다. 마사지 원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나은’ 감정을 느끼게 도와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능은 조금씩 다른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이곳을 마사지하면 성 기능이 강화돼서 부부 만족도가 높아지고 전신 건강 효과도 얻을 수 있다고 한다.

허리디스크가 없으면서 허리·엉치 통증을 겪는 요즘세대는 이 부위를 일정하게 마사지하면 통증이 줄어든다. 몸이 왼쪽을 향하도록 눕는다. 양 다리를 살짝 굽힌 후, 왼쪽 엉덩이의 윗부분(주사 맞는 부위)을 왼손 손바닥으로 꾹 누른다. 다른 사람이 해줄 땐 팔꿈치를 이용해 누르면 된다.
마사지를 할 때는 너무 세게 하지 말고 어른에게 하는 마사지의 40분의 1정도로 간단히 해야 한다. 마사지는 배가 부른 상태에서 할 경우 아기가 토할 수 있으므로 수유 잠시 뒤나 음식을 먹은 후에 바로 하는 것은 피하고, 음식을 먹은 후 40분이 지난 잠시 뒤에 하도록 한다.
여성의 가슴은 브래지어로 인하여 온종일 압박되어 있어 스트레스에 노출되기 쉽다. 이런 가슴을 정기적으로 마사지해주는 것만으로도 포옹할 경우 나오는 호르몬인 옥시토신이 나와 육체적 긴장이 자연스레 풀리고 심신이 안정된다. 푸쉬업, 버터플라이 등 가슴 근육을 단련시키는 운동을 했다면, 스트레칭과 함께 마사지를 해주는 것이 좋다. 이는 운동으로 뭉친 근육을 완화하고 통증을 적어지는데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주로 배꼽을 ‘탯줄 자른 자국’에 불과하다고 간편히 생각한다. 다만 배꼽 주변에는 소화기관, 순환기관, 면역기관 등 주요 기관들이 모여 있다. 배꼽을 중심으로 장을 풀어주는 마사지를 하면 소화향상, 혈액순환 개선, 면역력 확대의 효능을 볼 수 있다.


근래에처럼 항상 긴장 속에 살게 되는 요즘사람들은 이러한 자율신경계 균형이 깨져 있는 경우가 대다수인데 마사지로 벨런스를 찾게 해줄 수 있는 것이다. 이로 인하여 건강수명 증진에 필수적인 수면과 완만한 휴식을 보장하고 우울함·불안감 등 정서 개선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이와 같은 종아리 주무르기만으로 빠르게 느낄 수 있는 건강 효능이 대부분이다. 방식은 간단하니, 이제 따라해 보기만 하면 될 터다. 어디서나 할 수 있으니 공간의 제약도 없다. 바닥이나 의자 혹은 욕조 안 등 종아리를 손으로 만질 수 있는 상태이면 언제든 가능하다. 전문 마사지사에게 마사지를 받으러 갈 필요도 없다. 하루 중 아무 때나 짬을 내서 혼자 주무르는 것만으로 충분하다.
기본적으로 마사지는 혈액순환을 도와 ‘기분 나은’ 감정을 느끼게 도와준다. 신체 별로 마사지했을 때 얻는 효과는 조금씩 같지 않은데, 마사지하면 부부 금슬이 좋아진다는 부위도 있다. 일본의 의학자 후쿠다 미노루는 엉덩이의 꼬리뼈 윗부분을 ‘행복존(Happy zone)’이라고 부른다.

Leave a Reply